0
114 6 1

  View Articles
Name  
   정승아 
Subject  
   그림자 남기고...
어찌어찌하다가
이곳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.

그냥가려했드니
작년이후로 2007년의 흔적이 하나도 없는게 발목을 잡습니다.

인사하고갑니다.
아픈마음 빨리 회복되시기를 바라며
학생들 속에서 행복하십시요.

좋은하루 되세요~~


신완재 ::: 날이 갈수록 그리움은 진해져만 갑니다. 술이라도 한 잔 할라치면 그저 방성통곡에 울음을 웁니다.  

Name Memo Password  
        


Prev
   잘 지내세요 ?? [7]

임연진
Next
   그.리.움.. [1]

rosaq
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Styx